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인환공,수거업체 간담회 통해 자원재활용 확대 모색

기사승인 2020.10.18  11:08:40

공유
default_news_ad1

인천환경공단(이사장 김상길)은 지난 16일 자원 재활용 확대를 위해 송도사업소 자원회수센터 재활용 가능자원 반입 관계자들과 합동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현재 송도자원회수센터에는 아직 시민들의 분리배출이 미흡해 수거과정에서 재활용에 적합지 않은 품목들이 섞여서 반입되어 자원선별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에 이번 간담회에서 수거업체는 재활용품 수거 전용차량 운영 준수와 재활용 불가 품목 수거를 금지하며, 각 담당 구청은 시민들의 분리배출 참여 홍보와 자원관리사 운영을 검토하기로 했다. 또 인환공은 수시 반입검사를 통해 선별작업 효율을 향상시키기로 했다.

   
▲ 인천환경공단 김상길 이사장과 재활용품 수거기관들이 재활용 불가품목이 수거된 봉투를 확인하고 있다.

인환공은 특히 반입 검사 시 재활용이 될 수 없는 생활폐기물, 산업폐기물, 의약폐기물, 음식물 등에 오염된 재활용품 등에 대해서는 반입거부 및 회차를 통해 엄격한 관리를 추진하겠다며, 협조를 구했다.

인환공 김상길 이사장은“2025년 수도권매립지 종료 대비를 위해서는 재활용 가능자원 재활용율 향상이 절실히 필요하다”면서 “재활용품 수거시스템의 각 주체별 주어진 역할을 충실히 하여, 재활용율 향상에 동참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송도자원회수센터는‘인천 남부권 광역 생활자원회수센터’로서 중구와 연수구의 단독주택과 상가밀집지역에서 발생되는 재활용 가능자원을 체계적으로 선별하여 재활용 하고 있다.

김채영 기자 et4@ecotiger.co.kr

<저작권자 © 에코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